‘감사하는 자세, 킹덤컴퍼니의 일터’를 어떻게 만들어 갈 것인가?
‘감사하는 자세, 킹덤컴퍼니의 일터’를 어떻게 만들어 갈 것인가?
  • CBMC 153지회
  • 승인 2018.11.20 1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골로새서 3:23-24] 무슨 일을 하든지 마음을 다하여 주께 하듯 하고 사람에게 하듯 하지 말라 이 는 기업의 상을 주께 받을 줄 아나니 너희는 주 그리스도를 섬기느니라. [데살로니가전서 5:16-18] 항상 기뻐하라 쉬지 말고 기도하라 범사에 감사하라 이는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너희를 향하신 하나님의 뜻이니라

 

▣ 발제
기업의 규모가 10명 이하 일때는 몇몇의 개인의 역량이 곧 기업의 효율성을 뜻합니다. 하지만 10명 이상이 되면 조직원의 분위기나 팀워크가 기업의 효율성을 좌지우지 합니다.
프란체스카 지노 교수(Harvard Business School)와 아담 그랜트 교수(Wharton School, Giver and Taker 저자)가 감사에 대한 실험을 했습니다. 어떤 도움을 청하고 도움을 받은 후 고맙다고 메시지를 받은 사람 중 55%는 본인이 인정을 받고 있다고 느끼고, 메시지를 못받은 사람중에는 25%만 그렇게 느꼈습니다. 또한 두번째 도움 요청이 왔을때 감사 메시지를 받은 사람들중 66%가 다시 도와줬고 못받은 사람중에는 32%만 다시 도와줬습니다.


이 연구는 일터에서 서로 감사를 표현하는 것이 서로의 존재에 대해서 인정을 해주고, 팀워크 시너지를줄 수 있다고 보여주었습니다. ‘감사의 뜻을 표할 수 있는 기회를 놓치지 않음으로써 상대적으로 비용없이 동기부여를 높일 기회를 잃어 버렸다’고 지노는 말했습니다. 그러나 말처럼 일터에서 각자의 주어진 바쁜 업무와 평가로 인해 서로 동료를 인정해주거나 협업에 대한 인정을 하기 쉽지 않습니다.

 

 

▣ 사례발표
Just Thank You의 현재의 제일 큰 고민은 어떻게하면 일터에서 임직원들이 적어도 하루에 한번이라도 감사한 것을 떠올리고 서로 표현할 수 있게 할까?입니다.

지금까지 Just Thank You의 시도
1. B2C의 소셜네트워크
2. B2C/B2B의 소셜네트워크와 감사 일기 출석 체크
3. B2C/B2B의 그룹 기능 + 5가지 지표: 1)리더쉽, 2)팀워크, 3)조직문화, 4)전문성, 5)업무성향 

4. B2B의 그룹핑 안에서의데일리 미션을 통한 Recognition & Incentive 프로그램

하지만 여전히 감사에 대한 중요성이나 필요성을 많이 느끼지 않는 직원들에겐 생소한 일일수 있습니다.

흔히 듣는 직장에서의 불만중 하나는 나의 일이 매니저 또는 회사에서 인정을 받고있지 않다는 것이고 이런 마음이 자리 잡을때 업무 효율이 떨어지거나 이직을 하거나 최악에는 주위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치는 인원으로 될 수 있습니다. 중간 매니저는 자기 밑의 팀 사람들이 일을 잘해야 본인도 승진의 기회가 생기게
된다는것을 잘 압니다. 물론 대표의 입장도 같을 것 같습니다. 칭찬은 일에 대한 평가이고 감사는 그 사람에 대한 인정입니다. 하나님도 우리에게 [마 25:21] “잘하였도다
착하고 충성된 종아”라고 칭찬해주셨지만 일을 잘 해서 우리를 사랑하신 것이 아니라, 그냥 우리 모습 그대로 사랑하고 인정해주셨듯이 어떻게 하면 일터에서 직원들을 감사의 표현으로 인정해 줄 수 있을까 고민입니다. 인센티브를 주더라도 금전적인 것 보다 다른 것을 줄 수 있으면 좋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 토론
어떻게 하면 일터에서 적어도 하루에 한번씩 서로 감사함을 표현하게 할 수 있을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